영화 마스터

in kr •  5 months ago  (edited)

image.png

폴 토마스 앤더슨(줄여서 PTA라고들 하더라)의 영화를 오랜만에 보았다. (네이버에서 검색하니 이병헌 강동원 주연의 마스터가 먼저 나오네.)

영화가 너무 훌륭한 나머지 무슨 말인지 이해할 수 없었음에도 보는 내내 행복했다. 연기 연출은 말할 나위도 없고 음악도 좋았다.

다 보고 나서 이해가 되지 않아, 리뷰를 찾아보았는데, 대개는 마스터를 그냥 사기꾼 정도로 보고 있었다. 그런데 그렇게 봐도 되는지 의문이다.

마스터의 아내가 등장하는 비중은 적었으나, 극 흐름에서는 굉장히 큰 역할을 했다. 마지막 대사도 그렇고. 그저 부부 사기단 정도로 받아들이기는 어렵다.

나중에 기회가 되면 다시 한번 보고 좀더 생각해봐야겠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image.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