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리뷰] 브리저튼 Bridgerten 시즌1

in hive-196917 •  5 months ago 

사실,

친구가 남주가 잘생겼다 하여

교통사고로 입원 시에 정주행했었다.

아니 그런데, 너무 재미있다?

볼거리가 가득하고 굉장히 화려했다.

개성 넘치는 인물들 그리고 성격을 살펴보는 재미가 있었다.

그 중에서도 기억에 많이 남는 인물은

엘로이즈

그 당시의 페미니스트이다.

당시 시대상으로는 상상하기 어려웠을텐데, 역시나 어딜가나 고독한 페미니스트는 존재하는 법.

결혼말고 더 큰일을 하고싶어하는 엘로이즈. 그녀의 마음이 너무 공감이 되었다.

비록 상류층은 아니지만, 결혼시키려고 안달난 부모님과 친척들.

그리고 비혼 지향을 선언한 나(결혼이 1순위가 아니라는 뜻).

너무너무너무너무너무너무너무너무너무 공감이 되었다.

시즌2가 기대된다.

엘로이즈를 또 보고싶다.

pimg_7235361632865415.jpg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image.png

저도 엄청 재밌게 봤어요 ㅎㅎ 시즌 2가 금방 나올 줄 알았는데.. 빨리 보고 싶네요 ㅋㅋㅋㅋ

너무 기다려지네요 ㅎㅎ 언제오려나...